품질, 가격 가성비 높고 납기도 잘 지켜
- 미국, EU, 영국 중심으로 수출 증가

최근 미국, EU, 영국의 가정용 섬유 바이어들이 파키스탄과 중국에서 방글라데시로 섬유 소싱을 옮기고 있는 추세에 있으며, 이로 인해 올해 하반기에 방글라데시의 가정용 섬유 수출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 방글라데시는 2021년 1월에만 해도 2,304만 달러 정도의 가정용 섬유 수출 실적을 기록했으나 2021년 말에는 미국으로 4,739만 달러, EU와 영국에는 5,241만 달러 상당의 가정용 섬유를 수출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이렇게 증가하는 주된 원인으로는 파키스탄 및 중국에 비해 방글라데시 섬유 제품의 품질이 좋고 가격은 낮은데다가 납기도 잘 지키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그 동안 코로나-19로 인해 집안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짐에 따라 서방 선진국에 대한 가정용 섬유 수출이 증가한 원인으로 분석되는데 이러한 수요증가 추세는 예방 접종 비율 증가 이후에도 글로벌 수요 회복영향으로 한 동안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